<너무 많은 영화 카드>


왜째서 보고싶은 영화는 같은 시간대에 배정되는가? 너무 많은 영화 사이에서 결정장애를 겪는 당신을 위한 결정카드 25.

일러스트 | Emma Lee(링크)

 

BIFFxMAKERS (링크)

이 제품은 21회 부산국제영화제와 독립출판서점 샵메이커즈의 기념품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제작되었습니다.

 

70x120mm, 25장 1세트/케이스 포함, 8000








판매처

서울

유어마인드: 마포구 서교동 326-29 뷰빌딩 5층, 홈페이지트위터

스토리지 북 앤 필름: 용산구 용산동2가 1-701 1층, 홈페이지트위터


부산

샵메이커즈: 금정구 장전1동 233-31번지 1층, 홈페이지트위터


대구

더폴락: 중구 북성로1가 16번지 1층, 홈페이지트위터


부천

5km: 경기도 부천시 소사구 심곡본동 541-11 3층, 홈페이지트위터


포항

달팽이 Book&Tea: 경북 포항시 남구 효자동 308-12번지, 홈페이지트위터


제주

라이킷: 제주시 칠성로길 42-2 1층, 트위터페이스북




신고

'출간한 > BIFFxMAKERS 기념품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<너무 많은 영화 카드>  (0) 2016.12.29
<영화제 극장 의자에 앉아>  (0) 2016.12.29
<나의 망한 영화제 노트>  (0) 2016.12.29

댓글을 달아 주세요